“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 및 금강산 관광 재개” 파라오카지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 금강산 관광 재개 및 비무장지대(DMZ) 관광 추진 등이 포함된 강원도 공약을 내걸었다.

이 후보는 16일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대한민국 공동체를 위한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이 있어야 마땅하다”며 “한반도 평화시대를 선도하는 디지털·그린 뉴딜의 메카로 제대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그는 “강원도가 남북평화시대를 선도하는 지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법 제정을 적극 추진하겠다”며 “평화경제특별구역을 지정하고 왕래와 교역의 절차를 간소화해 남북경제협력, 공동 자원개발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남북 상황에 좌지우지되며 사업추진이 지연되는 일이 없도록 사업단계를 명확히 나눠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금강산 관광과 관련해선 “한반도 평화는 우리 모두의 생존 문제다. 2008년 이후 닫혀버린 금강산 관광의 문을 최대한 빠르게 다시 열겠다”며 “금강산 관광 재개를 시작으로 원산~금강산~고성~강릉에 이르는 동해 국제관광 공동특구를 조성하고, 세계인이 깊은 관심을 가진 DMZ 평화생태관광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아울러 “관광과 스포츠 등 비정치적 분야 교류부터 시작해 남과 북 모두에게 이익이 되는 실용적 대북정책을 통해 남북 상생을 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강원도의 단절된 철도 및 고속도로망을 파라오카지노 확충해 국토균형발전을 위한 기반을 확실하게 만들겠다”며 “남북한의 끊어진 철도와 도로를 연결해 강원도가 북방경제 진출의 핵심 거점이 되도록 하겠다”고도 했다.

이어 그는 “동서고속화철도, 동해북부선철도, 홍천~용문선 철도 등 철도 노선과 제천~영월 간 고속도로, 제2경춘국도 건설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게 하겠다”며 “또한 평화시대를 대비하고 균형발전을 실현하기 위해 제천에서 원주~강릉으로 이어지는 강호축 철도, 영월∼태백∼삼척 고속도로, 속초∼고성 동해고속도로, 춘천~철원 중앙고속도로 연결 등 교통 인프라 구축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또 “수소·풍력·바이오 등 인프라 확대로 강원도를 탄소중립과 그린뉴딜의 메카로 만들겠다”며 “동해 바다의 깊은 수심과 풍부한 풍량을 활용한 풍력발전을 추진하고, 그린수소 연구 및 생산 단지를 조성하겠다”고 했다. 이어 “액화수소 산업을 적극 추진해 수소경제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파라오카지노 이 후보는 “탄광지역은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지정해 선제적 지원이 이뤄지도록 하겠다”며 “카지노 중심의 강원랜드를 고품질의 문화공연과 마이스(MICE) 산업 등 문화관광콘텐츠 산업 병행 육성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 및 경제자립 기반을 탄탄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